본문 바로가기

[사진] 산수유 향기에 취한 꿀벌

중앙일보 2016.03.23 01:50 종합 21면 지면보기
기사 이미지

햇살이 제법 따사로워지면서 도심 공원에 ‘봄의 전령사’로 불리는 매화와 산수유 꽃이 활짝 피었다. 22일 대구시 동구 동촌유원지에서 꿀벌 한 마리가 산수유 꽃 사이를 날아다니며 꿀을 모으고 있다. 이날 대구 낮 최고기온은 19.1도를 기록했다.

프리랜서 공정식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