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뱀파이어 탐정’ 이준, 작품 선택한 이유가 ‘독특하네’

온라인 중앙일보 2016.03.17 17:27
기사 이미지

‘뱀파이어 탐정’ 이준


‘뱀파이어 탐정’ 이준이 작품 선택을 이유를 밝혔다. 이유가 독특해 눈길을 끈다.

17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진행된 OCN 새 드라마 ‘뱀파이어 탐정’ 제작보고회에 배우 이준, 이청아, 이세영, 오정세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뱀파이어 탐정’ 이준은 작품을 선택하게된 이유에 대해서 “대본을 보고 고생을 많이 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그런데 한참 고생을 해보고 싶었다”고 말했다.

특히 ‘뱀파이어 탐정’ 이준은  “전작에서 사람 사는 이야기를 많이 했어서 스릴러물에 다시 도전하고 싶었다”며 장르에 많이 끌렸다고 말했다.

‘뱀파이어 탐정’은 뱀파이어가 된 까칠한 사설 탐정 윤산(이준)이 다양한 사연을 가진 의뢰인들의 사건을 해결하며 자신을 둘러싼 미스터리와 과거 비밀을 파헤치는 드라마다.

한편 뱀파이어 이준의 사설탐정 윤산 역을 맡은 OCN 새 드라마 ‘뱀파이어 탐정'은 27일 오후 11시에 첫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