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친누나 이세나 “이세돌 5국 경기에 최상의 컨디션”

온라인 중앙일보 2016.03.14 20:58
기사 이미지

이세돌 5국


이세돌 5국, 알파고와의 마지막 대결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이세돌의 누나 이세나가 승리를 자신해 눈길을 끈다.

이세돌의 친누나인 월간바둑 이세나 편집장은 14일 JTBC 뉴스현장 ‘직통전화’를 통해 마지막 이세돌 5국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지난 13일 이세돌 9단은 알파고와의 4국에서 첫 승을 올렸다. 비록 승패는 이미 갈린 상황이었지만 알파고의 승리가 확실시 된 상황에서 거둔 첫 승은 값진 것이었다. 이후 이세돌은 기자회견에서 "5국에서 흑을 잡고 싶다"고 밝혔고, 구글 측은 즉석에서 허락했다. 이는 이세돌 9단이 7집 반을 덤으로 주고 대국을 펼쳐야 하기에 집 싸움에서 부담을 가질 수 있는 상황이지만, 이세돌 9단은 도전을 선택했다.
  

이에 대해 이세나 편집장은 "3국 후에도 낙심하지 않아 의외로 생각했다. 이세돌, 내일 경기에 최상의 컨디션”이라고 말했다.

이어 "78수는 인간의 경기에서도 보기 드물다"고 말했다.

JTBC가 이세돌 9단과 인공지능 알파고의 마지막 대국을 생중계한다. JTBC 측은 "내일(15일) 낮 12시 50분부터 '구글 딥마인드 챌린지- 이세돌 대 알파고 제 5국'을 생중계한다"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