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삼성 브랜드가치 세계 3위…애플 1위, 구글 2위

중앙일보 2016.03.14 08:00
삼성의 브랜드가치가 세계 3위로 조사됐다.

14일 영국의 브랜드 평가기관인 브랜드파이낸스가 지난달 발간한 2016 글로벌 500 연례 보고서를 보면 삼성의 브랜드 가치는 831억8500만 달러(99조원)로 집계됐다. 전년 2위(817억1600만달러)에서 한 계단 하락한 것이다. 브랜드파이낸스는 브랜드경쟁력지표(BSI), 충성도, 매출 등을 종합해 매년 브랜드 가치를 환산한다.

1위는 애플이 차지했다. 1459억1800만달러(174조)원으로 전년대비 14%가 증가했다. 반면 지난해 삼성에 이어 3위였던 구글(941억8400만 달러)은 2위로 뛰어올랐다. 다음으로 아마존(4위·696억4200만 달러), 마이크로소프트(5위·672억5800만 달러) 순이었다.

한국 기업 중에서는 현대(36위), LG(102위), 신한금융그룹(249위), 롯데(261위), KT(271위), 기아차(289위), 한국전력(414위), 두산(420위), GS(431위), KB금융그룹(433위), 포스코(436위), CJ(444위) 등이 500대 브랜드로 선정됐다.

영향력으로 따진 브랜드 순위에서는 월트디즈니가 정상에 올랐다. 지난해 1위였던 블록완구업체 레고가 2위에 올랐다.

장주영 기자 jang.jooyou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