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추신수 2타수 무안타…텍사스는 2-8로 패해

중앙일보 2016.03.11 08:30
기사 이미지
추신수(34·텍사스 레인저스)가 메이저리그(MLB) 시범경기에서 이틀째 안타를 치지 못했다.
추신수는 11일 미국 애리조나주 서프라이즈 스타디움에서 열린 시카고 화이트삭스와의 시범경기에 2번·우익수로 선발 출전, 2타수 무안타를 기록했다. 전날 신시네티 레즈와 경기에서 안타를 때려내지 못했던 추신수는 두 경기 연속 무안타에 그쳤다. 그의 시범경기 타율은 0.231(13타수 3안타)로 떨어졌다.

왼손 투수를 상대로 날카로운 타구를 날렸다. 0-5로 뒤진 1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첫 타석에 들어선 추신수는 왼손 선발 투수 호세 퀸타나를 상대로 풀카운트 승부를 벌인 끝에 큼지막한 좌익수 플라이를 늘렸다. 4회 두 번째 타석에서도 퀸타나를 상대한 추신수는 5구째 빠른 직구를 받아쳤지만 타구는 1루수 정면을 향했다.

추신수는 5회 말 타석에 들어설 준비를 했으나 공격이 일찍 끝나는 바람에 더 이상 타석에 들어서지 못했다. 추신수는 6회 초 수비 때 루이스 브린슨과 교체됐고, 텍사스는 2-8로 졌다.

김식 기자 seek@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