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정은 "핵 폭발시험 계속하라" 지시

중앙일보 2016.03.11 07:47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핵 공격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핵 폭발실험을 계속하라고 지시한 것으로 전해졌다.
기사 이미지

김정은 제1위원장이 핵무기 연구 부문의 과학자, 기술자들을 만나 핵무기 병기화 사업을 지도하는 자리에서 "핵탄을 경량화해 탄도 로켓에 맞게 표준화, 규격화를 실현했다"고 노동신문이 보도 했다. [사진 노동신문]


조선중앙통신은 김정은 제1위원장이 탄도로켓 발사 훈련에 참관해 “새로 연구제작한 핵탄두의 위력판정을 위한 핵폭발시험과 핵공격 능력을 높이기 위한 필요한 시험들을 계속해야 한다”고 지시했다고 11일 보도했다. 김 제1위원장은 또 “핵탄 적용수단들의 다종화를 힘있게 내밀어 지상과 공중, 해상, 수중의 임의의 공간에서도 적들에게 핵공격을 가할 수 있게 준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조선중앙통신은 김정은 제1위원장이 훈련을 참가한 시기는 정확히 밝히지 않았으나 10일 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 참관 당시일 것으로 보인다. 훈련에는 황병서, 리병철, 홍승무, 김정식, 윤동현이 참석했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