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세돌, 과거 "적수는 이창호 뿐…자신이 없다. 질 자신이" 발언 해명

온라인 중앙일보 2016.03.10 17:08
기사 이미지

[사진 JTBC `뉴스룸` 캡처]

이세돌이 알파고의 대국이 화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과거 JTBC '뉴스룸'에 출연한 이세돌이 과거 발언에 대해 해명했던 것도 눈길을 끈다.

지난 1월 14일, 이세돌 9단은 JTBC '뉴스룸'에 출연해 손석희 앵커와 대화를 나눴다.

이날 방송에서 손석희는 "최근 있었던 대국에서 커제가 '전설의 시대는 막 내렸다. 이세돌 우승할 확률은 5%에 불과하다'고 발언했는데, 화가 나지 않았느냐" 고 묻자 이세돌은 "커제가 많이 어리기도 하고. 자신감 있게 이야기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그러자 손석희는 "사실 당돌한 어법의 원조는 이세돌 9단이 아니겠느냐. '내 적수는 이창호 뿐이며 실력으로는 내가 앞선다. 자신이 없다. 질 자신이 없다' 고 발언했다고 알려져 있다"고 언급했고, 이에 대해 이세돌은 "그건 공식적으로 한 발언이 아니다. 사석에서 얘기한 것이 과장된 것"이라고 해명했다.

이에 손석희는 "이세돌 9단의 명성이 그 당시에도 대단했기에 저신감이 엄청나다고 생각해서 그런식으로 퍼진 것 아니겠느냐" 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JTBC '뉴스룸'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