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강원 양양 야산 농막에서 난 불 산으로 번져 진화 중

중앙일보 2016.03.08 21:52

8일 오후 8시10분쯤 강원 양양군 현북면 잔교리 인근 야산에 있는 농막에서 불이 났다. 이 불은 농막을 모두 태우고 인근 산으로 불이 옮겨 붙었다. 불이 난 농막은 주민들이 산나물을 보관하는 곳인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과 산림당국은 펌프차 4대와 40여 명의 진화 인력을 현장에 투입해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다.

양양=박진호 기자 park.jinho@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