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포토 사오정] 한순간 훅간다!

중앙일보 2016.02.29 14:05
기사 이미지

지난 1월 최고위원회의가 열린 당 대표회의실 배경에는 '개혁'이란 글씨만 있다(왼쪽). 지난 2월22일 회의실 배경엔 교체작업을 위해 아무런 글씨가 없다(가운데). 29일 회의실 배경에 페이스북 공모를 통해 선정한 쓴소리가 인쇄되어 있다. 박종근·강정현 기자

'정신차리자 한순간 훅 간다'

새누리당이 29일 국회 당대표 회의실 백보드를 교체해 공개했다.

조동원 홍보기획본부장은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교체 배경을 설명하며 "국민쓴소리 백보드다"라며 "선정과정 중 격려성 목소리는 모두 다 뺐다."고 말했다.

이날 공개한 백보드 문구는 당 페이스북을 통해 공모한 500여 개 중 가장 아픈소리 23개를 당 홍보국 직원이 최종선정한 것이다.
 
▶관련 기사  여야 '백보드' 수난시대…백보드 수난사 훑어보기

조 본부장은 "백보드에서 개혁슬로건을 없앴다"며, '정신차리자, 한순간 훅간다.'가 "가장 걱정되었고 가장 공감했던 쓴소리"라고 밝혔다.

강정현 기자cogit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