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졸 무직자 15년새 2배로…334만6000명

중앙일보 2016.02.29 06:32
기사 이미지

중앙일보 자료사진


대학 졸업 후 경제활동을 하지 않는 사람이 15년만에 2배 이상으로 늘었다.

29일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대졸 학위 이상 비경제활동인구는 334만6000명이다. 이는 2014년 대비 4.7% 증가한 수치다. 2000년(159만2000명)에 비하면 2.1배로 늘어난 것이다.

지난해 전체 비경제활동인구(1601만5000명) 중 대졸 이상이 차지하는 비중도 20.8%다. 전체 비경제활동인구 5명 중 1명이 대졸자라는 이야기다. 이 역시 2000년(11.3%)에 비해 2배로 늘어난 수치다.

대졸자 중에서도 2년제 전문대를 졸업한 경우보다 4년제 대학 졸업생이 비경제활동인구 유입이 더 많았다. 지난해 4년제 졸업생 중 비경제활동인구는 239만7000명으로 전년대비 7.7% 증가했다. 반면 전문대 졸업생 중 비경제활동인구는 전년보다 2.2% 줄어든 94만9000명으로 집계됐다.

장주영 기자 jang.jooyou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