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16세 나이에 결혼식 올린 중국 커플

중앙일보 2016.02.24 15:24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16세의 나이에 결혼식을 올린 한 중국 커플의 사연이 온라인에서 화제라고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가 23일 보도했다.

중국 광시성에 거주하는 장(16)과 우(16)는 지난 15일 올린 결혼식 사진을 중국 SNS 웨이보에 게재했다. 앳된 얼굴로 턱시도와 웨딩드레스를 입고 촬영한 이들의 사진은 즉각 웨이보에서 인기 콘텐트로 떠올랐다. 장은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양가 부모님의 허락을 받고 식을 올렸다"며 "함께 사는 것도 허락받았다"고 밝혔다.

 
기사 이미지
중국에서 법적으로 결혼이 가능한 연령은 남성 22세, 여성 20세다. 장과 우가 정식으로 혼인하려면 장이 22세가 되기까지 6년을 더 기다려야 한다. 장은 "일단 식을 먼저 올리고 6년 뒤에 혼인신고를 하겠다. 우리는 서로를 진심으로 사랑한다"고 말했다. 그는 여자쪽이 임신해서 결혼하는 것 아니냐는 의혹을 강하게 부인했다.

장은 2년 전 학교를 그만두고 일을 시작했다. 우도 1년 전에 학교를 그만뒀다. 장은 "농부이신 우리 부모님은 피땀을 흘려 돈을 벌었다. 그 돈을 받을 수는 없어서 일을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네티즌들의 의견을 엇갈렸다. 일각에선 "순수한 사랑을 응원한다"는 반응이 나온 반면 한 네티즌은 "한창 공부해야 할 나이에 결혼이라니 말도 안 된다"고 비판했다.

이기준 기자 foridealist@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