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간추린 뉴스] 대법 ‘GOP 총기 난사’ 임 병장 사형 확정

중앙일보 2016.02.20 01:09 종합 10면 지면보기
2014년 6월 강원도 고성의 육군 22사단 GOP에서 수류탄을 터뜨리고 총기를 난사해 동료들을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된 임모(24) 병장이 사형 확정 판결을 받았다.

대법원 전원합의체(주심 박상옥 대법관)는 19일 상관 살해 등의 혐의로 기소된 임 병장에게 사형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임 병장은 당시 경계근무를 하던 중 순찰일지에 자신을 희화화한 그림이 그려져 있는 것을 보고 소초원들로부터의 따돌림 등을 떠올리다 5명을 살해하고 7명에게 부상을 입혔다.

사건 직후 무장 탈영한 임 병장은 자신의 소총으로 자살을 하려다 체포됐다.

이유정 기자 uuu@joongang.co.kr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