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브리핑] 교통사고 ‘나이롱 환자’ 집중 단속

중앙일보 2016.02.19 01:45 종합 20면 지면보기
교통사고 ‘나이롱 환자’ 집중 단속

청주지검은 다음 달 1일부터 가벼운 접촉사고에도 진단서를 발급받아 신고하는 속칭 ‘나이롱 환자’를 집중 단속한다고 18일 밝혔다. 송인택 지검장은 “상해 여부를 정확히 규명하고 진단 3주 이하의 경미한 교통사고 등 상해 여부가 의심되는 사건은 면밀하게 감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천안 용연저수지에 캠핑장 조성

충북 천안시는 동남구 목천읍 용연리 용연저수지 일대에 내년 7월까지 캠핑장을 조성한다고 18일 밝혔다. 캠핑장은 44면 규모의 오토·이지캠핑장(3107㎡), 전망·휴게공간(650㎡), 체험장(1298㎡), 녹지(4749㎡) 등으로 이뤄진다. 사업비는 국비 10억원 등 총 33억원이다.

산림청, 소나무재선충병 항공조사

산림청은 26일까지 소나무재선충병 항공예찰조사를 한다고 18일 밝혔다. 항공예찰은 산림청·지자체 공무원과 헬기가 투입돼 전국 157개 시·군에서 260만ha에 걸쳐 123회 시행된다. 이번 예찰로 발견되지 않은 고사목을 찾아낼 계획이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