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쿡가대표 강호동 "'먹방요정' 변신…기존 먹방 스타들 아마추어로 만들겠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6.02.16 20:01
기사 이미지

 
'쿡가대표' 강호동이 '먹방 요정'으로 변신한다.

16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 빌딩에서 새 예능 프로그램 '셰프 원정대-쿡가대표'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자리에는 이창우 PD와 MC 강호동, 김성주, 안정환, 홍콩 편 셰프 이연복, 최현석, 샘킴, 이원일이 참석했다.

이창우 PD는 "쿡방을 해본 적 없는 강호동이 시청자의 관점에서 요리 대결을 바라보는 해설위원 역할을 잘 해줄 것 같다고 생각했다"고 섭외 이유를 전했다.

이에 강호동은 "'먹방 요정'이 돼서 생동감 있게 현장감을 전해드릴 예정이다. 기대하셔도 좋다. 좋은 방송을 위해 최선을 다했다. 기존 먹방 스타들을 아마추어로 만들겠다.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셰프 원정대-쿡가대표'는 국내 최고의 셰프들이 각 나라의 최고 셰프들과 요리 대결을 펼치는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쿡가대표'는 17일 오후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