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열애설 남보라 "전 남친 핸드폰 보려다 팔 꺾여" 과거 발언

온라인 중앙일보 2016.02.15 18:30
기사 이미지

대기업 사장 아들과 열애설에 휩싸인 배우 남보라(27)의 과거 연애사가 화제다.

남보라는 지난해 KBS2 ‘해피투게더 시즌3’에 출연해 과거 교제했던 남자친구가 바람을 피워 헤어졌다고 털어놨다.

남보라는 “남자친구와 같이 있을 때 전화가 울렸는데 받지 않아 의심이 들었다. 1분 뒤 문자가 오는 것을 보고 추궁했다”고 말했다.

남보라는 “말하지 않으면 내가 확인하겠다고 핸드폰을 뺏으려 했다. 당시 남자 친구가 절권도를 배우고 있었는데 내 팔을 꺾고 제압을 하더라. 그 순간 마음을 모두 정리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남보라 소속사 윌엔터테인먼트 측은 15일 보도자료를 통해 "본인에게 확인한 결과, 보도된 남자친구와는 안타깝게도 최근 결별했으며, 좋은 친구 사이로 남기로 했다고 전했다"며 "금일 보도된 열애 및 결별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은 개인적인 부분으로, 자세히 밝혀드리기 어려운 점 양해 부탁 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아울러 상대방이 공인이 아닌 일반인인 상대 측을 위해 확인되지 않은 허위, 추측성 기사 또한 자제해 주길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남보라는 MBC ‘해를 품은 달’, KBS2 ‘상어’, SBS ‘내 마음 반짝반짝’ 등에 출연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