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도지원, "허혈성 증상으로 입원"…'내 딸 금사월' 복귀는 언제?

온라인 중앙일보 2016.02.15 14:31
기사 이미지

배우 도지원이 일과성 허혈성 증상으로 병원에 입원했다.

15일 소속사 나무엑터스 측은 "지난 주말, 도지원이 일과성 허혈성 증상으로 인한 일시적 쇼크로 입원했다. 현재 입원 후 안정을 취하고 있다"고 전했다.

소속사 측은 또 "미리 촬영해 둔 분량이 있어 '내 딸 금사월' 방송에는 지장이 없을 것이다"며 "쾌유를 빌어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드린다. 촬영장 복귀 후 소식 전해드리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도지원의 MBC 주말드라마 ‘내 딸 금사월’ 촬영장 복귀는 다음주 중으로 이루어질 것으로 보인다.

한편 도지원은 인간 삶의 보금자리인 집에 대한 드라마이자, 주인공 금사월(백진희 분)이 복수와 증오로 완전히 해체된 가정 위에 새롭게 꿈의 집을 짓는 드라마 ‘내 딸 금사월’에서 한지혜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