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부탁해요 엄마’ 고두심, 모태 미녀 인증 '男心 홀리는 아름다움?'

온라인 중앙일보 2016.02.15 00:01
기사 이미지

[사진 고두심]


‘부탁해요 엄마’ 고두심, 아름다운 과거사진 재조명 ‘고혹한 매력’
 
13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부탁해요 엄마’ 53회에서는 이형규(오민석)가 엄마 임산옥(고두심)의 암 소식을 뒤늦게 알게 된 후 죄책감에 빠져 실어증에 걸리는 모습이 방영됐다.
 
이날 잠자리에 누운 이형규는 과거에 임산옥(고두심)에게 모질게 대했던 기억을 곱씹으며 쉽게 잠들지 못 했다. 지난 방송에 이어 이형규는 임산옥이 시한부 선고를 받았다는 사실을 알게된 뒤 계속 우울해했다.
 
형규는 자신이 엄마에게 했던 모진 말을 떠올리며 ‘내가 왜 그랬을까. 이형규 이 나쁜 자식’이라고 되뇌이며 괴로워 했다. 괴로움에 몸부림치던 이형규는 아침에 눈을 뜨자 갑작스레 말을 하지 못 하며 실어증에 걸렸다.
 
형규는 아내에게 “혜주씨 이상하게 말이 안 나와”라며 글로 자신의 상태를 전했고, 혜주를 끌어안으며 “혜주씨 나 너무너무 후회가 돼. 어머니께 잘 못했던게 너무너무 후회가 돼. 되돌릴 수 없겠지?”라며 속으로 오열했다.
 
한편 인기리에 방영되고 있는 ‘부탁해요 엄마’의 배우 고두심의 과거 사진이 화제다.
현재의 미모가 그대로 있으면서 고혹한 아름다움마저 내뿜고 있어 누리꾼들의 관심을 재조명 시키고 있다.
 
‘부탁해요 엄마’는 KBS2 (토, 일) 오후 07:55 에 인기리에 방영 중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고두심]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