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치즈인터트랩' 박해진, '시청률의 사나이' 입증…중국서도 '별그대' 넘어

온라인 중앙일보 2016.02.03 14:20
 
기사 이미지
사진 더블유엠컴퍼니

박해진


'치즈인터트랩' 박해진, 

박해진이 '치즈인더트랩'으로 중국 온라인을 완전히 장악했다.

tvN 월화드라마 '치즈인더트랩'으로 tvN 월화드라마 중 최고 시청률, 연이은 자체 최고시청률 갱신하며 또 한 번 '시청률의 사나이'임을 입증하고 있는 박해진이 역대급 차트 기록으로 중국을 휩쓸고 있다.

'치즈인더트랩'의 9회가 방송됐던 지난 1일 중국 바이두 테빠에서는 '치즈인더트랩'이 체크 인원수 1만9701명을 기록, 중국에서는 일명 넘사벽이라 불리는 한류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와 '상속자들'을 제치고 1위를 달성했다. 뿐만 아니라 어제(2일)는 물론 지난 7일간의 기록을 모아놓은 주간 차트에서도 역시 1위를 이어가는 저력을 보이고 있다. 바이트 테빠 체크 인원수는 해당 테빠의 활동지수를 가장 쉽게 눈으로 확인할 수 있는 기준이자 현재 가장 인기 있는 드라마의 척도라고 볼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이번 주 역시 '치즈인더트랩'이 조회 수 9.9억번으로 웨이보(중국 소셜 네트워킹) 종합드라마 인기차트, 해외 드라마 인기차트에서 1위를 놓치지 않으며 인기몰이를 이어감과 동시에 실시간 이슈 검색 차트까지 모두 점령했다.

지난 2일 '치즈인더트랩 9회'가 웨이보 실시간 이슈 검색어에서 3위를 기록, 해외드라마 종합화제차트에서는 ‘치즈인더트랩’이 1위, ‘식사부부’("설아 나랑 밥 먹을래?"라는 유정의 대사에서 따온 유정과 홍설 커플을 지칭하는 말)가 2위, ‘치즈인더트랩 8회’가 4위에 이름을 올렸다. 또한 유쿠, 토도우 종합 드라마 인기 차트에선 ‘치즈인더트랩’이 중국 드라마들을 제치고 조회수 63만8066번으로 1위에 등극했다.

이처럼 박해진은 ‘치인트’와 ‘유정’으로 바이두 테빠, 웨이보, 유쿠, 토도우 등 중국의 모든 SNS와 인터넷 사이트를 평정하는 대기록을 세우고 있는 상황. 이에 무서운 속도로 상승세를 타고 있는 ‘박해진 효과’가 어디까지 다다를지 기대를 더하고 있다.

한편 한국을 넘어 중국까지 제대로 취향저격한 박해진의 '치즈인더트랩' 11회는 15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박해진'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