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카드뉴스]전 1위는 맷돌에 녹두 갈아 즉석에서 부쳐 먹는 곳

중앙일보 2016.02.03 06:01
새참으로 막걸리만 마셔도 농사지을 힘이 난다고 할 정도로 막걸리는 우리에게 친숙한 술이다. 막걸리를 마실 때 빠질 수 없는 것이 노릇노릇한 전. 겉은 바삭하고 속은 쫄깃한 해물파전을 젓가락으로 쭉쭉 찢고 시원한 막걸리 한잔 들이켜면 이것만으로도 든든한 한 끼 식사다. 곧 다가올 명절이나 비 오는 날 생각 날만한 맛있는 전집을 추천한다.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오늘은 요리 내일은 맛집‘은 '카카오스토리’에서도 연재하고 있습니다.
카카오스토리 받아보기 클릭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