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슈퍼맨이 돌아왔다 기태영 “로희 이어 내년 둘째 계획, 성별 상관없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6.02.01 18:30

기태영이 둘째 계획을 고백했다.

31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선 로희 아빠 기태영이 내년에 둘째를 낳고 싶다고 밝혔다.

이날 기태영은 로희를 데리고 놀이방에 갔다가 남자아이의 엄마를 만났다. 기태영은 처음 본 낯선 사람임에도 불구, 그에게 자신의 둘째 계획을 털어놔 웃음을 줬다.

기태영은 "출산하고 나면 몸이 완전히 회복되는 데까지 1년 반에서 2년 정도 걸린다고 하더라. 그래서 내년에 낳으려고 계획하고 있다"며 "성별은 전혀 상관없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