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포미닛 현아 "생각이 많다…컴백 앞두고 한숨도 못 자"

온라인 중앙일보 2016.02.01 16:23
기사 이미지

걸그룹 포미닛의 멤버 현아가 컴백을 앞두고 한숨도 못 잤다고 털어놨다.

포미닛은 1일 오후 2시 서울 강남구 청담동 클럽 옥타곤에서 일곱 번째 미니 앨범 '액트 세븐'(Act.7)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날 포미닛은 "벌써 7번째 앨범이다.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멤버들끼리 모여서 고민을 많이 했다"라고 말했다.

현아는 "지난해 솔로로 활동하다가 1년여 만에 완전체로 돌아오게 됐다. 요즘 생각이 많아지는 시기 같다. 오늘 컴백을 앞두고 어제 한 숨도 자지 못했다"라고 밝혔다.

포미닛의 이번 타이틀곡 '싫어'는 세계적인 DJ 스크릴렉스와 작곡가 서재우, 손영진이 공동 작곡한 EDM 힙합장르 댄스곡으로 작사에 전지윤과 김현아가 공동 참여해 포미닛만의 개성을 살렸다.

한편 포미닛은 오는 3일 MBC 뮤직 '쇼! 챔피언'을 비롯해 각종 가요 순위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본격적인 컴백 활동을 펼친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