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런닝맨' 이광수, 2회 연속 고추냉이 만두 선택 '어머나'

온라인 중앙일보 2016.02.01 10:15
기사 이미지

방송인 이광수가 고추냉이 만두를 2회 연속 선택하며 예상치 못한 예능감을 뽐냈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런닝맨'에서는 1926년 상하이로 돌아가 특별한 임무를 수행하는 박지성, 정대세, 지소연 선수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광수는 고추냉이 만두를 먹는 사람이 지는 미션을 수행했다. 하지만 그는 고추냉이 만두를 선택해 김종국과의 대결에서 패했다.

이어 축구선수 지소연과의 대결에서도 이광수는 고추냉이를 고르며 세기를 넘나드는 똥손의 위력을 선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