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소녀시대 '티파니 열애설',SM "그레이와는 친한 동료일뿐" 부인

온라인 중앙일보 2016.01.30 09:13
티파니 열애설
 
기사 이미지

사진= 소녀시대 티파니 인스타그램



티파니가 그레이와의 열애설에 대해 부인했다.
 
29일 ‘소녀시대’ 티파니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측은 “티파니와 그레이는 친한 동료일 뿐”이라며 입장을 밝혔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티파니와 그레이가 지난해 솔로 앨범 작업을 하며 처음만나 사랑을 키웠다고 전했으며 3개월 째 열애중이라고 보도한바 있다.
 
그레이 측은 아직 별다른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한편, 티파니의 열애설 상대인 그레이는 래퍼겸 프로듀서로, 현재 박재범이 주도하는 힙합레이블 AOMG 소속에서 활동중이다.
 
온라인중앙일보

티파니 열애설   티파니 열애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