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비즈 스토리] ‘무삭발 비절개’ 모발이식의 새로운 기술

중앙일보 2016.01.20 00:02 2면 지면보기
기사 이미지

무삭발 비절개 모발이식은 국소마취만으로 진행한다. [사진 모아름 모발이식센터]

무삭발 비절개 모발이식은 모아름 모발이식센터 이규호 원장이 2008년 M2go(Non-Shaven FUE) 무삭발 비절개 모발이식이란 이름으로 국내에 처음 도입한 새로운 기술이다. 이 원장은 미국모발이식자격의 (ABHRS) 자격인증을 받은 바 있다.

모아름 모발이식센터

이 기술은 절개·삭발 과정 없이 국소마취만으로 채취할 모낭 부위 모발만 짧게 잘라 모낭을 채취, 시술 후 외관상 변화가 거의 없는 것이 특징이다. 모낭 채취와 이식을 동시에 진행해 채취 모낭의 체외 노출 시간이 15분 이내로 짧아 생착률이 높다.

시술 시 모든 시술 과정에 고배율 확대경과 현미경을 이용, 안전하고 섬세하게 진행해 모낭손상률도 낮다. 모아름모발이식센터의 무삭발 비절개 모발이식은 모발 이식을 수작업으로 진행한다. 3000모에 8~9시간이 소요돼 하루에 한 사람만 집중적인 수술을 받을 수 있다.

모발이식센터 관계자는 “시술 후 통증이나 붓기도 거의 남지 않고 바로 다음 날부터 일상생활이 가능하기 때문에 바쁜 직장인들의 선호가 높다”고 전했다.

배은나 객원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