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리텔' 안정환, 제작진이 왜 '묵음처리'했냐고요?

중앙일보 2016.01.17 12:03
기사 이미지

[사진 MBC`마이리틀텔레비전`방송화면 캡처]


지난 16일 방송된 MBC'마이 리틀 텔레비전'에 출연한 안정환 해설위원과 김성주 아나운서가 독특한 이름을 가진 축구 선수들을 언급하면서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마리텔에서 안정환과 김성주는 축구 중계 호흡이 척척 맞았다.

특히 안정환과 김성주는 자칫 욕이나 비속어로 들릴 가능성이 있는 안티 니에미, 구라이 부랄, 지안프랑코 졸라, 이브라히마 섹 등 선수들의 이름을 계속 말하면서 모두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이어 안정환은‘졸라’ 선수를 과다하게 발음해서, 제작진은 결국 묵음 처리를 했다.

사진 MBC 마이리틀텔레비전 방송화면 캡처

온라인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