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다이제스트] KBO, 프리미어12 대표팀에 우승 기념 반지 外

중앙일보 2016.01.14 01:27 종합 26면 지면보기
기사 이미지
KBO, 프리미어12 대표팀에 우승 기념 반지

한국야구위원회(KBO)는 “야구 국가대항전 ‘프리미어12’ 우승을 일궈낸 국가대표팀 선수단에 우승 기념반지(사진)를 선물한다”고 13일 밝혔다. 35개만이 제작됐으며, 김인식 감독을 비롯한 코칭스태프 7명과 선수 28명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

축구대표팀 정우영, 중국 충칭 리판과 계약

축구대표팀 미드필더 정우영(27)이 중국프로축구 충칭 리판과 3+1(옵션)년 계약을 맺었다고 13일 충칭 구단이 발표했다. 2011년부터 일본 교토상가와 주빌로, 빗셀고베에서 뛴 정우영은 충칭으로 이적해 한국인 장외룡 감독과 함께하게 됐다.

프로농구 KCC, 인삼공사 꺾고 3위 유지

프로농구 전주 KCC가 13일 안양에서 안양 KGC인삼공사를 89-87로 꺾었다. 종료 30초 전까지 5점 차로 뒤졌던 KCC는 에밋(28점)을 앞세워 역전승을 거두며 3위(24승16패)를 유지했다. 서울 삼성도 종료 7.5초 전 주희정의 3점슛으로 서울 SK에 70-67 역전승을 거두고 공동 5위(22승17패)로 올라섰다.

FA 고영민, 2년 5억원에 두산과 재계약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가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내야수 고영민(32)과 1+1년간 총액 5억원(연봉 1억5000만원, 인센티브 2억원)에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고영민은 FA선수 22명 가운데 유일하게 계약을 하지 못하고 있었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