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초아, 연예대상 가슴라인 드러나는 핑크 드레스 '몸매가'

온라인 중앙일보 2015.12.30 16:49
 
기사 이미지

초아 연예대상, 가슴라인 드러나는 핑크 드레스 '아찔'

'MBC 연예대상'에 출연한 걸그룹 AOA 초아와 권해봄 PD가 남다른 호흡을 과시했다.

지난 29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신사옥에서는 김구라, 김성주, 한채아의 진행으로 '2015 MBC 연예대상'이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 초아와 권해봄 PD는 인기상 시상을 위해 등장했고, 초아는 권해봄 PD에게 “함께 베스트 커플상 후보에 올랐다”고 운을 뗐다.

이어 “저는 처음에 그 사실을 듣고 너무 좋고 주위 분들도 재밌어하고 반응이 좋았다”며 “그래서 사실 제가 탔으면 너무 좋겠는데, PD님은 누가 타실 것 같냐”고 물었다.

이에 권해봄 PD는 “베스트 커플상이라니 너무 쑥스럽고, 감히 그런 자리에 올라도 되나 싶은데, 오늘은 아무래도 ‘우결’의 쀼커플 조이와 육성재 씨 커플이 너무 사랑스럽고 귀여웠다. 저희가 양보해도 충분하지 않을까 싶다”고 답했다.

이어 “오늘 초아 씨와 시상을 한다고 주위에 자랑했더니 주위에서 2015년을 강타한 초아송을 꼭 부탁드린다고 했다”고 말했다. 이에 초아는 초아송을 불렀고 권해봄PD는 부끄러워하면서도 초아의 리드에 함께 노래를 불러 폭소를 유발했다.

그러나 초아와 권해봄PD는 아쉽지만 베스트커플상을 수상하지 못하고 2위에 그쳐 아쉬움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초아 연예대상
[사진=MBC 방송화면 캡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