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함께하는 금융] 통신·보험·교통 이용액 최고 3% 돌려드려요

중앙일보 2015.12.30 00:01 부동산 및 광고특집 3면 지면보기
기사 이미지

연말정산 더 받는 프로젝트는 2016년 이용금액에 따라 포인트 적립률을 차등 적용한다. [사진 롯데카드]


롯데카드가 ‘롯데카드 연말정산 더 받는 프로젝트 2016 시즌’을 23일 시작했다. 이 프로젝트는 연말정산 시 신용카드 소득공제 항목에서 제외되는 통신요금·보험료·해외이용금액과 더불어 생활밀착 업종인 교통비(버스·지하철·택시)와 병원비까지 5개 항목에서 연간 이용금액의 최고 3%, 45만원까지 L.POINT로 돌려준다.

롯데카드


연말정산 더 받는 프로젝트 이벤트는 회원이 이벤트를 신청 후 2016년 이용금액에 따라 포인트 적립률이 차등 적용된다. 롯데카드를 연간 1000만원 이상 이용하면 5개 항목 이용금액의 1%, 3000만원 이상은 2%, 5000만원 이상은 3%가 적용된다.

5개 항목 각각 최대 300만원씩 총 1500만원까지 혜택 대상 금액으로 산정된다. 해당 환급 금액은 최대 45만원까지 L.POINT로 2017년 2월 말 회원에게 돌려준다.

해당 이벤트는 직장인뿐 아니라 개인사업자·주부 등 소득공제 연말정산과 무관하게 롯데 개인 신용카드를 소지한 회원이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2016년 3월 31일까지 온라인/모바일 홈페이지(www.lottecard.co.kr), 전용 ARS(1577-5208), 스마트롯데 앱을 통해 참여 신청이 가능하다.

롯데카드 연말정산 ‘더 받는 프로젝트’ 2016 시즌은 올해 여섯 번째로 진행되는 롯데카드의 대표 이벤트다. 지난 2011년부터 2015년까지 총 39만명이 이벤트에 응모했다. 롯데카드는 이를 통해 약 100억원을 포인트로 돌려줬다. 이런 호응에 힘입어 2015 시즌에는 총 10만명이 넘는 회원이 응모했다. 롯데카드는 내년 2월에 평균 4만3000원씩 총 23억을 포인트로 돌려준다.

롯데카드 관계자는 “롯데카드 연말정산 ‘더 받는 프로젝트’ 2016 시즌은 연말정산 신용카드 소득공제 제외항목과 회원이 자주 사용하는 생활밀착 업종을 추가하여 회원이 신청만하면 쉽게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기획했다”면서 “롯데카드를 1년 동안 꾸준히 사랑해 주신 회원들께 연말정산 이벤트를 통해서 13월의 보너스를 받는 즐거움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은나 객원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