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본대사관에 오물 뿌리겠다" 협박범 입건

중앙일보 2015.12.29 09:33
기사 이미지

 
광주 광산경찰서는 29일 한국와 일본의 위안부 문제 협상과 관련해 "일본대사관에 오물을 뿌리겠다"고 협박한 혐의(협박)로 강모(33)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강씨는 지난 28일 오후 2시45분쯤 광주광역시 자신의 집에서 서울시 종로구 주한 일본대사관에 전화를 걸어 "오물을 투척하겠다"고 한 혐의다.

조사 결과 강씨는 한일 양국의 위안부 문제 협상에 대한 뉴스를 본 뒤 홧김에 전화를 걸어 대사관 직원을 협박했다. 경찰은 과거 정신 질환 증세로 치료를 받은 병력이 있는 강씨가 충동적으로 범행한 것으로 보고 불구속 입건했다.

광주광역시=김호 기자 kimh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