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가요대전 티아라, 효민 일진설 해명 "동네에서 잘 나갔을 뿐"

온라인 중앙일보 2015.12.28 12:01
기사 이미지

가요대전 티아라[사진 효민 인스타그램]


가요대전 티아라, 효민 일진설 해명 "동네에서 잘 나가던 친구들"

가요대전 티아라가 화제인 가운데 티아라 효민이 과거 일진설에 대해 해명한 사실이 덩달아 주목받고 있다.

지난 2013년 방송된 Mnet '비틀즈코드'에서 효민은 "친구들이 동네에서 잘 나가던 친구들이었다. 그 친구들과 친하게 지냈을 뿐"이라고 말했다.

이어 효민은 "그런데 이야기가 많이 과장돼 번졌다. 내가 폭행을 저질러서 강제진학 당했다는 얘기가 있었다. 차라리 누가 저한테 맞았다고 해줬으면 좋겠다. 전 때린 적 없다"고 해명했다.

한편 티아라는 27일 방송된 SBS '가요대전'에서 강렬한 오프닝을 선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가요대전 티아라[사진 효민 인스타그램]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