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KBS 연예대상 이휘재, “딱 한번만 하자고 했는데 이렇게 길게 왔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5.12.28 00:01
기사 이미지

KBS 연예대상 이휘재[사진 KBS2 캡처]


KBS 연예대상 이휘재, 데뷔 23년만에 대상…수상 소감은?

개그맨 이휘재가 데뷔 23년만에 대상 KBS 연예대상을 수상했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비타민’에 출연 중인 개그맨 이휘재가 26일 서울 여의도 신관공개홀에서 열린 2015 KBS '연예대상' 대상을 수상했다.

이휘재는 “이 상은 ‘슈퍼맨’에 처음 출연했던 모든 아이들과 출연진들의 대표로 제가 받는 것이라는 것을 안다. 제 이름을 듣는 순간 댓글은 보면 안 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늘 제 푸념을 들어준 분들에게 감사하다는 말씀 드리고 싶다. ‘슈퍼맨’ 딱 한 번만 하기로 했는데 지금까지 오게 됐다. 이렇게 함께 할 수 있게 된 모든 스태프들에게 감사드린다. 서언, 서준, 문정원 씨에게 고맙다는 인사를 드리고 싶다.”라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

이어 이휘재는 “이경규 선배님 앞에 계시지만 주병민 선배를 보고 개그맨의 꿈을 키웠다. 정말 죄송하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마지막으로 이휘재는 “자랑스러운 아빠가 되겠다. 마지막으로 아버지가 제가 이렇게 좋은 상을 받은 걸 기억해주셨으면 좋겠다. 아버지에게 존경한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고, 어머니에게는 감사하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라며 감동의 수상소감을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KBS 연예대상 이휘재 [사진 KBS2 캡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