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이가 다섯’ 심형탁, 만년 백수 역할로 변신…? ‘벌써 궁금해’

온라인 중앙일보 2015.12.25 11:16
기사 이미지

만년 백수 역할 심형탁 [사진 일간스포츠]


‘아이가 다섯’ 심형탁, 만년 백수 역할로 변신…? ‘벌써 궁금해’

배우 심형탁이 KBS2 주말극 ‘아이가 다섯’에 출연해 화제다.

‘아이가 다섯’은 가족들의 사랑과 갈등 등을 통해 진정한 행복을 찾아가는 가족 드라마로 ‘연애의 발견’, ‘로맨스가 필요해’의 정현정 작가의 첫 주말극으로 주목 받고 있는 작품이다.

심형탁은 ‘아이가 다섯’에서 영화감독 출신 만년 백수 이호태 역을 맡아 대학시절 첫사랑 모순영(심이영)과 러브라인을 그려나갈 예정이다.

심형탁은 소속사를 통해 “오랜만에 브라운관을 통해 인사드릴 수 있게 되어 기쁘다. 짧은 시간 안에 다양한 모습을 보여드리게 된 것도 여러분이 많이 사랑 해 주신 덕분이다. 훌륭한 작품인 ‘아이가 다섯’을 통해 좋은 연기로 시청자 여러분께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심형탁이 출연을 확정 지은 KBS2 주말극 ‘아이가 다섯’은 ‘부탁해요 엄마’ 후속으로 내년 2월 방송 예정이다.

‘만년 백수 역할 심형탁’ ‘만년 백수 역할 심형탁’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일간스포츠]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