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포츠] 양효진·김학민, 프로배구 3라운드 MVP

중앙일보 2015.12.24 14:33
기사 이미지

배구선수 김학민 [사진 중앙포토]


프로배구 대한항공 공격수 김학민(32)과 현대건설의 선두 질주를 이끌고 있는 센터 양효진(26)이 3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됐다.

한국배구연맹은 24일 두 선수가 NH농협 2015~2016 V-리그 3라운드 MVP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상금은 100만원이다.

김학민은 기자단 투표에서 총 28표 중 10표를 얻으며 시몬(OK저축은행 7표)을 제치고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김학민은 마이클 산체스의 공백을 훌륭히 메우며 팀이 3라운드에서 4승2패를 거두는데 기여했다. 김학민의 공격 성공률 56.64%는 3라운드 국내 선수 공격종합 1위에 해당한다.
 
기사 이미지

배구선수 양효진 [사진 중앙포토]


여자부에서는 현대건설 양효진이 22표의 압도적인 지지를 받았다. 양효진은 2라운드에 이어 두 번 연속 수상으로 최고의 센터임을 입증했다.

남자부 시상은 28일 서울 장충체육관(우리카드-대한항공)에서 열린다. 여자부 시상은 하루 뒤인 29일 대전 충무체육관(KGC인삼공사-현대건설)에서 진행된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