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엄마에게 복귀 신고

중앙일보 2015.12.24 02:33 종합 22면 지면보기
기사 이미지

 SK그룹 최태원 회장의 딸인 최민정(23·오른쪽) 중위가 23일 부산 해군작전사령부에서 열린 ‘충무공이순신함’ 환영식에서 어머니 노소영 아트센터 나비 관장과 이동하고 있다. 최 중위는 아덴만 해역에 파견돼 전투정보보좌관으로 임무를 수행했다.

송봉근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