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세먼지로 뒤덮인 서울 하늘, 평소와 비교해보니 '극과 극'

온라인 중앙일보 2015.12.22 21:33

기사 이미지
미세먼지로 뒤덮인 서울 하늘, 평소와 비교해보니 '극과 극'

23일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오전에 비가 내리겠다. 중국 스모그의 영향으로 미세먼지 농도가 점차 짙어져 주의해야겠다.

기상청은 22일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충청이남, 강원남부에서 오전에 비가 오다가 낮에 대부분 그치겠다"면서 "서울과 경기남부는 새벽부터 아침 사이에 비가 조금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예상 강수량은 전라남북도, 경상남도, 제주도가 5~10m, 서울 경기남부, 강원남부, 충청남북도, 경상북도 등은 5mm 미만이다.

아침 최저 기온은 영하 3도에서 영상 10도로 오늘보다 높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도, 인천 3도, 수원 3도, 춘천 0도, 강릉 4도, 청주 4도, 대전 3도, 세종 2도, 전주 5도, 광주 7도, 대구 4도, 부산 10도, 제주 12도 등으로 예측된다.

낮 최고 기온은 6도에서 14도로 오늘과 비슷하겠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9도, 인천 8도, 수원 9도, 춘천 7도, 강릉 10도, 청주 8도, 대전 10도, 세종 10도, 전주 10도, 광주 10도, 대구 9도, 부산 14도, 제주 14도 등으로 전망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국내외 미세먼지에 국내 정체된 오염 물질이 더해지면서 수도권, 대전, 충남, 전북, 대구, 경북이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으로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0.5~2.0m로 일겠다.

기상청은 "새벽부터 아침 사이 내륙을 중심으로 안개가 끼는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며 "오후까지 옅은 안개가 남아 있는 곳이 있어 건강관리에도 유의해야 한다"고 알렸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미세먼지'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