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잎선 근황 "이혼숙려기간 지나면 방송활동 하고 싶은 마음 있어"

온라인 중앙일보 2015.12.22 15:09
기사 이미지

사진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캡처


박잎선과 송종국의 이혼 후 근황이 전해져 이슈가 되고 있다.

지난 21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예능프로그램 '풍문으로 들었쇼'(이하 '풍문쇼')에서는 연예계 쇼윈도 부부를 주제로 송종국 박잎선의 이혼에 대한 뒷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강일홍 기자는 "최근 박잎선과 인터뷰를 했는데, 이혼 얘기가 나오고 나서 해외에 잠깐 머리 식히러 나갔다왔다더라"며 "카페를 내서 생계 문제, 경제적인 문제를 해결하고 있다고 하더라"라고 박잎선의 이혼 후 근황을 공개했다.

강일홍 기자는 "원래 송종국과 이혼 전부터 연기활동에 대한 계획이 있었다. 하지만 이혼을 하게 되면서 다시 방송에 대한 꿈을 잠시 멈춘 것 같다"며 "방송활동을 좀 적극적으로 하겠다고 하더라. 지금은 쉽지 않겠지만 이혼 숙려 기간이 지나면 좀 더 적극적으로 방송 활동을 하고 싶은 마음이 있는 것 같다"고 추후 활동 계획을 밝혔다.

'풍문으로 들었쇼'는 실제 현업에서 활동 중인 연예부 기자들과 함께 셀러브리티를 심층 취재해 평소 이들에게 궁금했던 이야기들을 밝히는 프로그램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박잎선 근황'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