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상도동·동교동계 매달 22일 모임 갖기로

중앙일보 2015.12.14 01:52 종합 21면 지면보기
상도동·동교동계 인사들이 김영삼(YS) 전 대통령의 서거 일인 매월 22일 정기모임을 갖는다. YS의 유지인 ‘통합과 화합’을 위한 이벤트다. YS측 인사는 “이달 22일에는 국립현충원의 YS 묘역을 참배 하기로 했다 ”고 말했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