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하철로 여의도 20분, 강남 30분

중앙일보 2015.11.27 00:03 주말섹션 2면 지면보기
기사 이미지

로얄팰리스목감 3차

다인건설은 경기도 시흥시 목감지구에서 로얄팰리스목감 3차(조감도)를 분양하고 있다. 전세난이 심해지면서 신혼부부와 1인 가구 중심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아파텔’이다. 아파텔은 아파트와 오피스텔의 장점을 합친 주거시설이다. 다인건설은 앞서 시흥 배곧신도시에서 아파텔을 선보인 바 있다. 이번에 분양되는 로얄팰리스목감 3차는 아파텔 95실과 근린상가 35개의 점포다.

교통여건이 좋다. 2020년 개통하는 신안산선 목감역이 걸어서 1분 거리에 있다. 지하철을 이용하면 서울 여의도까지 20분대, 강남까지 30분대에 갈 수 있다. 제3경인고속도로와 KTX광명역, 강남순환도로가 가깝다. 현재 추진 중인 서울~광명간 민자고속도로, 시흥~평택간 고속도로, 복선전철 소사~원시선 등이 개통하면 광역교통망이 확충돼 앞으로 교통여건이 더 좋아질 전망이다.

로얄팰리스목감은 지역 최초로 지역냉·난방시스템을 갖춘다. 전 가구에 LED조명을 설치한다. 층간소음을 줄일 수 있는 소닉스시스템을 적용하고 LG하우시스 불연재로 마감해 화재 걱정을 덜었다. 분양 관계자는 “목감 최초의 아파텔로 희소성이 있는 데다 3.3㎡당 600만원대의 저렴한 분양가를 책정했다”고 말했다. 분양 문의 1899-6655

한진 기자 jinnylamp@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