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수요미식회’ 유상무, 티격태격해도 내인생 최고의 셰프는 장동민

온라인 중앙일보 2015.11.25 22:00

유상무 재경이 '수요미식회'에 출격한다.

11월 25일 방송되는 tvN ‘수요미식회’에서는 대한민국의 삼시세끼를 책임지고 있는 ‘밥’을 주제로 미식 토크를 펼친다.

이번 밥 편에는 한식계의 대모 심영순 요리연구가, 개그맨 유상무, 레인보우 재경이 특별 게스트로 출연해 침샘을 자극하는 토크의 향연을 펼친다.

유상무는 “내 인생 최고의 셰프는 장동민”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또 레인보우 재경은 호리호리한 몸매와는 달리 “매일 아침 돼지고기를 구워먹는다”고 밝혀 반전 식단을 공개하기도 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또 “과거 할아버지가 이천에서 도예를 하셔서 쌀밥집을 함께 운영하셨다”고 밝혀 밥에 대해 전문가 못지 않은 식견도 내놓을 전망이다.

[사진= tvN '수요미식회']
온라인 중앙일보
'수요미식회 유상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