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님과함께2’ CP “기욤 송민서 순수한 마음 느껴졌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5.11.25 21:30

'기욤 송민서'

"좋아하는 마음이 느껴졌다."

성치경CP는 11월25일 오후 2시 서울 상암동 JTBC 사옥에서 열린 JTBC 예능 프로그램 '님과 함께 시즌2-최고(高)의 사랑'(이하 님과 함께2) 기자간담회에서 기욤 송민서 부부 섭외 뒷이야기를 공개했다.

이날 "한국 생활에 동화가 돼 있지만 사실 기욤은 어수룩한 캐릭터라 센 여자를 붙이고 싶었다"고 말문을 연 성치경CP는 "얘기를 하다보니까 여자친구가 있었는데 우리도 마찬가지로 고민이 있었다. 그래서 기욤 여친을 만났으면 좋겠다고 했다"고 회상했다.

성치경CP는 "내가 만나보니 착하고 순수하고 서로를 좋아하는 게 제작진에게 보였다"며 "송민서가 어린 나이였으면 캐스팅을 안 했다. '뭔가를 이뤄야지'가 아니라 정말 둘이서 서로에 대해 알고 싶어하고 좋아하는 마음이 느껴져서 괜찮을 것 같았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성치경CP는 "섭외하고 좋은 모습을 많이 보여주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결혼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님과 함께2'에는 의리로 사는 쇼윈도 커플 김숙-윤정수, 실제 커플 송민서-기욤이 출연중이다.

['기욤 송민서' 사진=JTBC 제공]
온라인 중앙일보
'기욤 송민서'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