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화성 유치원교사 5살 아이 뺨 수차례 때려 입건

중앙일보 2015.11.25 19:30
경기도 화성의 한 사립유치원 여교사가 5살 된 원생의 뺨을 수차례 때린 사실이 적발됐다.

경기 화성동부경찰서는 아동복지법 위반 혐의로 A유치원 교사 B씨(29ㆍ여)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5일 밝혔다. B씨는 지난 4월 10일 화성시 A유치원에서 원생 C군(5)의 양손을 잡고 뺨을 16차례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아이의 손으로 아이의 얼굴을 때리는 방식이었다.

경찰은 C군 부모가 갖고 있던 폭행 영상도 확보했다.

경찰 관계자는 “아직 B교사와 피해 아동 부모에 대한 조사를 하지 않은 상태로, 조만간 관련자들을 소환해 철저히 수사하겠다”고 말했다.

화성=박수철 기자 park.sucheol@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