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님과함께2’ CP "윤정수 김숙 커플? 원래 송은이와 고민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5.11.25 18:43

'님과함께2 윤정수 김숙'

송은이가 윤정수 가상 아내가 될 뻔 했다?

성치경CP는 11월25일 오후 2시 서울 상암동 JTBC 사옥에서 열린 JTBC 예능 프로그램 '님과 함께 시즌2-최고(高)의 사랑'(이하 님과 함께2) 기자간담회에서 윤정수 김숙 커플 섭외 뒷이야기를 공개했다.

이날 "윤정수는 '천생연분' 때 인연이 돼 오랫동안 알고 지내고 있는데 처음에 윤정수와 하고 싶었던 이유가 파산해서 재산이 다 날아갔기 때문이다"고 말문을 연 성치경CP는 "경기도 어렵고 사람들이 요즘 힘들게 사니까 비슷한 사람을 해보고 싶었다. 파산남이란 콘셉트가 마음에 들어 만나서 얘기를 나눴다. 근데 정신 못 차리고 '나이는 몇살, 외모 어떻고..'라고 얘기하길래 정신 차리라고 했다. 그래서 윤정수를 잡아놓고 센 사람을 붙일까 고민하다가 누가 추천해서 비밀보장을 들었는데 너무 재밌어서 김숙 소속사에 연락했다"며 "그래서 섭외를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성치경CP는 "송은이와 김숙 두 사람이었는데 결국 김숙을 택하게 됐다. 같은 개그맨끼리 붙이려면 남녀로서 감정이 잘 안 붙지 않을까란 걸 느끼게 하고 싶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성치경CP는 윤정수 송은이 커플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이에 윤정수는 "송은이가 동갑이라 마찰이 있으면 어쩔까 걱정했는데 더 안 좋은 카드가 나와 놀랐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님과 함께2'에는 의리로 사는 쇼윈도 커플 김숙-윤정수, 실제 커플 송민서-기욤이 출연중이다.

['님과함께2 윤정수 김숙' 사진=JTBC 제공]
'님과함께2 윤정수 김숙'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