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나래 "남자꼬시기 위해 얼굴 돌려깎기…한번 더 하면 골로 갈 것 같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5.11.25 17:00

'박나래'

방송인 박나래가 자신의 얼굴을 ‘돌려 깎기’ 했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그는 10일 방송된 tvN 토크쇼 ‘택시’에서 “돌려깎기 했다. 한 번 더 누우면 골로 갈 것 같다”라고 털어놨다.

박나래는 “성형 수술 해서 남자나 꼬시자 했다. 다른 개그를 해보자 했는데, 지금도 얼굴로 웃기고 있다”라고 농담했다.

한편 이날 ‘택시’에는 할 말을 다하는 ‘직설녀’ 특집으로 신이, 솔비, 박나래가 함께 했다.


[박나래 사진= ‘택시’ 방송화면 캡처]
온라인 중앙일보

'박나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