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드라큘라 김준수 "김재중 콜렉트콜 너무 자주해…천생 군인같아"

온라인 중앙일보 2015.11.25 15:15
'드라큘라 김준수'

'드라큘라' 김준수가 멤버들의 빈자리를 느낀다고 말했다.

XIA(김준수)는 10월 15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현대카드 뮤직라이브러리에서 진행된 미니 앨범 '꼭 어제' 발표 기자간담회에서 군 복무 중인 김재중, 박유천에 대해 말했다.

현재 JYJ 멤버 김재중 현역으로 군 복무 중이며 박유천은 공익근무요원으로 복무 중이다. 김준수는 "아무래도 보고 싶을 때 볼 수 없으니 빈 자리를 느낀다"고 말을 꺼냈다. 이어 "최근 박유천은 샵에서 머리를 자르고 있는 상태에서 만났다. 또 저녁 9시에 PC방에서 만난 적이 있다. PC방에 갔는데 누가 게임을 하는데 너무 낯익었다. 박유천이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재중은 콜렉트콜로 전화가 너무 자주 온다. 천생 군인인가 싶을 정도로 너무 밝다. 잘 하고 있는 것을 보니 좋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준수가 최종 캐스팅에 확정된 뮤지컬 드라큘라는 내년 1월 23일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에서 막을 올린다.


[드라큘라 김준수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 제공]
'드라큘라 김준수'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