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포츠] 기성용-손흥민, AFC 올해의 아시아 국제 선수 후보 선정

중앙일보 2015.11.25 14:26
기사 이미지

기성용-손흥민. [사진 일간스포츠·중앙포토]


기성용(26·스완지시티)과 손흥민(23·토트넘)이 2015년 아시아축구연맹(AFC) 국제 선수상 후보에 올랐다.

AFC는 25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29일 인도 뉴델리에서 열릴 AFC 어워즈 부문별 후보를 발표했다. 손흥민과 기성용은 3명의 국제 부문 후보에 호주의 마시모 루옹고(퀸즈파크레인저스)와 함께 나란히 이름을 올렸다. 국제 부문은 AFC 가맹국 선수 중에 자국 리그를 떠나 해외 무대에서 뛰는 선수 중에 좋은 활약을 펼친 선수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지난 2012년 새롭게 제정돼 가가와 신지(일본·2012년), 나가토모 유토(일본·2013년), 마일 예디낙(호주·2014년) 등이 이 상을 받았다.

한국은 올해의 남자 국가대표팀 후보로도 이름을 올렸다. 아시안컵 우승을 거둔 호주대표팀과 2015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아시아 팀으로는 유일하게 8강까지 진출한 우즈베키스탄 U-20 대표팀과 경쟁하게 됐다. 또 대한축구협회는 AFC 페어플레이 협회 후보로 이름을 올렸다.

김지한 기자 hanskim@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