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치] 이종걸 "김수남 검찰총장 후보자, 권력 입맛 맞추는 요리사 같다"

중앙일보 2015.11.19 11:02
기사 이미지


새정치민주연합 이종걸 원내대표는 19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인사청문회를 하는 김수남 검찰총장 후보자에 대해 “권력 입맛에 맞는 풀코스 요리를 선보인 요리사 같다”며 “인사청문회에서 김 후보자가 ‘국민 검사’인지 ‘정권 검사’인지 확인하겠다”고 말했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당 정책조정회의에서 “김 후보자는 공안검사보다 수사전문 검사”라며 “인터넷 논객 ‘미네르바’ 허위사실 유포사건 수사, 국정원 댓글 여직원 수사, 남북정상회의록 수사, 정윤회 문건 유출 수사, 산케이 서울지국장 수사 등 손대는 사건마다 부실 과잉충성 논란이 일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검찰총장 후보로는 흘러간 물, 꺼진 불이었던 김 후보자가 역주행할 수 있었던 이유가 대통령 입맛 맞추기에 유능했기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이 원내대표는 또 “사정(司正) 라인에 TK(대구·경북) 만리장성을 쌓았다. 이명재 특보, 우병우 민정수석, 강신명 경찰청장은 모조리 TK”라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최소한의 견제와 균형마저 무너뜨린 심각한 지역 편중인사”라며 “이들이 아마 대통령 레임덕을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형구 기자 kim.hyounggu@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