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컬투쇼' 정재영 "배성우는 '다작 요정' …극장가면 늘 볼 수 있어”

온라인 중앙일보 2015.11.19 00:02

 
기사 이미지

`컬투쇼` 정재영, 배성우 `다작 요정` [사진 컬투쇼 방송 캡처]

'컬투쇼' 정재영, 배성우 언급

'컬투쇼' 정재영 "배성우 '다작 요정' …외화만 아니면 볼 수 있어”

‘컬투쇼’에 출연한 배우 정재영이 배성우에 대해 '다작 요정'이라며 극찬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영화 '열정같은 소리하고 있네' 주연배우 정재영과 박보영이 출연해 유쾌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컬투는 "배성우와 오달수도 나온다. 조합만 봐도 굉장하다"고 영화 홍보를 도왔다.
배우 정재영이 "한 분은 천만요정에 한 분은 다작요정이다"며 "배성우 씨는 지금 상영하는 영화만 3편이다. 배성우 씨를 보려면 외화만 아니면 아무 데나 들어가면 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열정같은소리하고있네'는 오는 25일 개봉한다.

'컬투쇼' 정재영 "배성우 '다작 요정' …외화만 아니면 볼 수 있어”

'컬투쇼' 정재영, 배성우 언급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컬투쇼' 정재영, 배성우 언급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