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옥중화 진세연, 나무 욕조에서 목욕할때 보니…아랫도리가

온라인 중앙일보 2015.11.17 17:56
기사 이미지
진세연
[사진출처=KBS캡처]
옥중화 진세연
옥중화 진세연
배우 진세연이 '옥중화' 캐스팅 소식과 함께 과거 진세연이 '각시탈'에서 보여준 욕조 노출 장면이 눈길을 끈다.

진세연은 과거 KBS2 '각시탈'에서 목단 역으로 출연해 목욕신으로 아찔한 노출에 도전해 많은 남성팬들의 가슴을 설레게 했다.

특히 진세연은 나무로 된 욕조에서 물에 살짝 비친 실루엣과 아찔한 노출로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TV리포트의 보도에 따르면, 배우 고수와 진세연이 함께 MBC '옥중화'에서 남녀 주인공으로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MBC '옥중화'는 '허준'(1999)과 '상도'(2001)에서 호흡을 맞췄던 이병훈PD와 최완규 작가가 이후 15년 만에 다시 의기 투합해 화제를 모았던 작품이어서 큰 관심을 받았었다.

'내딸, 금사월' 후속으로 편성된 '옥중화'는 조선의 변호사 제도인 외지부를 배경으로 억울한 백성을 위해 노력하는 여인 옥녀(훗날 이서원)의 이야기를 다룰 예정으로 내년 3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jtar@joongang.co.kr
옥중화 진세연 옥중화 진세연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