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선희 "몸무게 7kg 뺐다"…최화정 "고양이 같다" 폭풍 칭찬

온라인 중앙일보 2015.11.17 14:20

정선희 "나 개상인줄 알았는데…몸무게 7kg 뺐다"

정선희가 몸매자랑에 나섰다.

정선희는 11월17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서 체중감량 사실을 털어놨다.

이날 DJ 최화정은 "살 엄청 빼고 숏커트도 쳤다. 고양이 같다"고 정선희를 향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에 정선희는 "나 고양이 상이었냐. 개상인줄 알았는데"라고 화답한 뒤 "7kg 뺐다"며 자리에서 일어나 몸매를 자랑했다. 이어 정선희는 "내가 몸매로 호객행위 해보긴 처음이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번역가로 변신한 정선희는 최근 '하루 세 줄, 마음정리법'을 번역했다. (사진=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 캡처)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정선희 정선희
사진=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 보이는 라디오 화면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