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마이비너스 신민아, 정겨운에게 처참히 까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5.11.17 13:30
기사 이미지

오마이비너스 신민아. [사진 KBS2 `오마이비너스` 캡쳐]


신민아가 드라마 속 남자친구 역을 맡은 정겨운에게 처참히 까였다.

16일 첫 방송이 된 오마이비너스에서 신민아는 '대구 비너스' 강주은 역으로 등장했다. 강주은은 남학생들의 인기와 관심을 한몸에 받았고, 수영선수 임우식(정겨운 분)은 "오늘부로 내 첫사랑"이라는 화끈한 구애로 열애를 시작했다.

그러나 15년이 지나 강주은은 역변했다. 급격하게 살이 불어나 예전에 모습은 찾아볼 수 없게 됐고, 15년 동안 사귄 남자친구에게 처참하게 차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에 네티즌은 "에이 이건 아니지" "남자가 뭐 저래" "15년 사귀었으면 살때문에 헤어지진 않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오마이비너스 신민아'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오마이비너스 신민아'
공유하기
광고 닫기